앤잇굿? Since 2007

adman.egloos.com

포토로그



소녀시대 공포영화 걱정된다 기대와우려

 

개봉일

여름 예정


작품소개

‘일요일 일요일 밤에’가 ‘소녀시대’를 주인공으로 단편 공포영화를 제작한다. 담당 김영진 PD는 “소녀시대와 MC들이 힘을 합쳐 공포영화를 제작할 예정이다. 올 여름 내에 개봉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유료 개봉은 아니지만 상영관을 하나 빌려서 정말로 영화를 공개할 것”이라는 구상이다.


기대

유리와 소녀들


우려

담당PD 스케일이 작은 것 같다


흥행예상

기대 < 우려


2009/01/03   나도 영화를 만들고 싶다[10]

프로그램의 기획의도를 모르는 바는 아니지만 소녀시대를 주인공으로 공포영화를 만들면서 기껏 한다는 소리가 ‘유료개봉은 아니지만 상영관을 하나 빌려서 정말로 영화를 공개할 것’ 이란다. 소녀시대가 주인공으로 출연하는 영화라면 블록버스터까진 몰라도 유료 상영은 당연하고 최소 300만 관객동원을 목표로 한 와이드릴리즈가 기본 아닐까?


물론 방송 프로그램의 특성상 제작 과정에서 사공이 많아질 수 밖에 없을 것이고 그러다보면 제대로 된 영화를 만들긴 힘들 것이다. 그러나 시작도 하기 전에 ‘단관 무료 상영’이 목표라고 밝히는 건 소녀시대에 대한 예의가 아니다. 이는 소녀시대를 캐스팅할 수만 있다면 불법 사채라도 끌어서 영화를 제작하고 싶어하는 몇몇 영화인들에 대한 예의도 아니다.


만약 내가 소녀시대 공포영화 담당PD라면 올 여름 공포영화 시장을 평정할 수 있는 제대로 된 영화를 만들기 위해 말 그대로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을 자신이 있다. 아무래도 담당 PD는 스케일이 지나치게 작거나 소녀시대가 누군지 잘 모르는 것 같다. 설마 방송국에서 PD로 일하는 사람이 소녀시대가 누군지 잘 모를 리는 없고 스케일이 작은 것 같은데 모름지기 스케일이 작은 제작자 밑에서는 제대로 된 영화가 나오기 힘든 법이다. ‘일요일 일요일 밤에’ 시청률엔 관심없다. 그저 영화가 걱정될 뿐이다.


p.s. 정 제대로 된 공포영화를 만들 자신이 없다면 <고사:피의 중간고사>를 관람하기 바란다.

관련기사 : 여름 '소녀시대'는 처녀귀신들? 오호호호호…  




덧글

  • 달바다 2009/04/25 23:29 # 답글

    인터넷에 떠도는 소녀시대 수술전 사진과 지금 사진들을 교차 편집하는 것 만으로도 가슴이 서늘할 듯.
  • 알렉스 2009/04/26 07:20 # 삭제 답글

    수영 다리 기럭지가 정말 후달달이군요 볼수록 건강미인 격하게 아낀다 수영아 변치말고 얼굴에 칼대지 말고 이대로만 커다오
  • ㅋㅋㅋ 2009/04/30 16:34 # 삭제 답글

    소녀시대가 처녀 귀신이라는 보장이 어디에?
  • 2009/05/09 11:54 # 답글

    꺅. 가녀린 아가들 정말 이뻐요.
  • 우와와와 2009/06/18 11:39 # 삭제 답글

    결국 폐지되었군요;; 스케일이 너무 작았습니다.
댓글 입력 영역



newadss

ad